본문 바로가기

내맘대로 쓰는 기타/워크인 결혼준비

[스드메] 웨딩드레스샵 디아시에서 촬영용 드레스 고르기, 어떤게 가장 이쁘나요~?

반응형

안녕하세요~~!

오늘은 촬영용 드레스 셀렉했던 날의 기억을 되살려 글을 작성해보려고 해요

 

저는 사실 선호하는 드레스가 아예 없었는데요 ㅋㅋ

 

어느정도였냐면

사전에 드레스를 검색해보고 오는 예신들이 대부분인데

저는 정말 관심이 너무 없다싶을정도로, 드레스 사진하나 캡쳐해둔게 없었어요 ㅋㅋ

 

사진들 다 모델입혀놓고 찍은건데 나는 얼굴도 몸매도 모델이 아닌데~~~~~~~

내가 입는다고 과연 이느낌이 날까 싶었던 마음도 있었던듯..

 

아무튼~~ 웨딩드레스 투어 다니면서

왜 디아시라는 웨딩드레스 샵을 선택하게 되었는지

 

추후 결혼식이 끝난 후,

드레스샵 셀렉때 이것까지 고려했으면 좋았을껄~~ 하고 생각했었던,

지나고 나니 보이는 것들에 대해서도 같이 작성해보려고 해요.

 

디아시 촬영용 드레스 셀렉하기~

드레스 기다리는 동안 빼꼼~~

근데 내가 디아시 드레스샵 내부 사진을 안찍었었나..? 착장사진만 있고 샵 사진이 없네...

일단 디아시 내부는 크지 않은 편입니다. 

그래서 돈을 지불하고 찍는 촬영스냅에는 적합하지 않다 느꼈어요.

다만 있을거 다 있고 동행인이 찍어주는덴 무리없습니다.

 

후보 1번 드레스 - 벨라인 레이스

후보 1번 드레스입니다 ㅋㅋ 

디아시의 좋은점은, 드레스를 입고벗거나 선택할때 도와주시는 분이 드레스를 직접 만드신 디자이너분이라는 거예요.

 

드레스샵 투어가면 대게는 알바생들이 해당 일을 맡습니다.

드레스를 고를 때 어떤 드레스 형태가 나에게 어울리고, 어떤 네크라인이 나랑 안어울리고 

요런점을 제 3자의 눈으로 또는 전문가의 눈으로 판단을 딱 해주면 좋은데

 

알바생들이다보니 대부분 명쾌한 답변을 못해주거나, 적극적으로 의견을 주지 않는 경우가 많아요.

디아시의 경우에는 아무래도 다년간 웨딩드레스를 직접 디자인하시고 제작하신 디자이너분께서 함께 봐주시기 때문에,

어울릴거같은 디자인을 나서서 추천해주시고 조언해주시는 부분이 맘에 들었어요.

 

하지만, 자신의 취향이 어느정도 있거나 확고하신 분이라면 

타인의 의견 제시나 예민함이 좋지 않게 느껴질 수 있어요.

 

저는 결정장애에다가 객관적인 시각이 필요했기 때문에 요런 부분들이 도움이 많이 되었고

디아시라는 샵을 택하게 된 이유였답니다~! (저는 좀 둔하고, 둥글둥글한 대신에 결정을 잘 못해요 ㅋㅋ)

 

팁을 주자면, 보통 웨딩드레스샵을 고를 때

투어하면서 나한테 가장 이뻤던 샵을 고르거든요.

 

그게 물론 제일 중요하긴 하지만,

이후 촬영용 드레스나 본식 드레스 고를 때를 대비해서,

 

해당 샵이 드레스를 다양하게 보유하고 있는지,

유색드레스는 있는지, 나중에 본식 때 빌릴 수 있는 2부드레스 또한 다양하게 있는지 등

여러 부분을 추가적으로 같이 확인하면 고민되는 샵이 있다면 선택에 좀 더 도움될것 같아요.

 

요 드레스도 위의 드레스랑 동일한 드레스예요.

하지만 네크라인 부분이 다르죠? 위에는 홀터넥인데 요거는 오프숄더같은 형태

요렇게 상의 부분 중 일부를 탈부착해서 꾸밀 수 있는걸 '볼레로'라고 하더라고요 ㅋㅋ 

같은 드레스인데 볼레로에 따라서 이렇게 다르게 연출된다는 점이 신기했습니다.

 

후보 2번 드레스 - 실크 벨라인

첫번째 후보 드레스랑 동일한 벨라인인데

요 드레스는 탑이 레이스가 아닌 실크로 되어있어요.

 

조명이 다른 샵보다 조금 어둡거나 살짝 노래요.

그래서 사진으로 보이는것보다 실물로 봤을 떄 드레스가 더 이쁘답니다. 

 

저는 슬프게도 뽀샵하는 법을 하나도 몰라서 ㅋㅋ

이 포스팅에 있는 사진 뿐만 아니라 제 블로그에 올라간 모든 사진은 보정이 되어있지 않습니다.

요 사진의 경우 사촌오빠가 카메라로 찍었는데 확실히 폰으로 찍었을때보다는 유독 어둡네요 ㅠㅠ

 

촬영때 대여하는 드레스의 개수는 3-4개 정도인데

다양한 느낌의 사진을 건지기 위해,

퍼지는 벨라인 드레스 하나, 머메이드 하나, 이브드레스나 컬러드레스 하나 이렇게 다양하게 선택하는걸 추천해요

그래서 동일 벨라인 형태인 1번과 2번 둘중에 하나를 포기했어야하는데 둘다 너무 이뻐가지고 ㅠㅠ 

정말 고민이 많았죠.. 

 

요것도 위에꺼랑 같은 드레스인데 볼레로가 다른 거 일뿐이랍니다.

신기하죠?? 

 

후보 3번 드레스 - 레이스 벨라인 일체형

우아 나 웃는거 잇몸 왜케 보이냐;;

벨라인 후보 중 마지막 웨딩드레스

이 드레스의 특징은 떼었다가 붙였다가 할 수 있는 볼레로가 아니고

위 어깨라인 장식이 드레스와 일체형이라는 점이예요.

 

아 디아시가 좋았던 점 중 하나는, 목에 망사(?) 이 부분이 티가 정말 거의 안나요.

이 사진에는 좀 티가 나는대, 요 사진이 그렇게 나온거고, 

제 피부색이랑 맞는건지~ 아니면 티안나게 잘 만드시는건지 드레스 네크라인 망사(?) 부분이 얇고 티나지 않아서 좋더라고요.

 

일어서서 보면 이런느낌

이쁘긴 한대 1번과 2번후보에 비하면 살짝 임펙트가 약한 느낌이 있죠?

탈락하긴 했지만 요것도 느므 이뻤어요.

 

결혼식 진행 관련해서 물어보고 싶은게 있을 때, 자주 문의를 드렸었는데요.

원장님 밤낮으로 너무 바쁘실텐데 친절하게 받아주셨어요

일도 중요하지만 휴식과 건강이 제일 중요해요~!! 

 

후보 4번 드레스 -  실크 머메이드

이제 벨라인 드레스를 지나 머메이드 드레스를 볼차례가 왔습니다 ㅋㅋ

요게 기본 탑드레스예요.

 

기본 탑 드레스에 물결치는 볼레로를 추가한 모습입니다.

확실히 머메이드를 입으니 허리라인이 좀 두꺼워보이는...

 

하지만 스튜디오 촬영은 뽀샵을 해주니, 이때 아니면 머메이드를 입어볼 기회가 없습니다. ㅋㅋ

이때 입어야해요!

 

같은 드레스에 볼레로를 바꾼건대요

확실히 저는 볼레로의 세로 폭이 길면 좀 덜어울리는거같은 느낌이 드네요

 

2번후보 드레스처럼 팔뚝만 살짝 가리거나, 볼레로가 얇은게 좀더 착붙인거 같은 느낌?

 

아 이건 아니다 ㅋㅋ

안그래도 좁은 어깨가 더 좁게 보이고 목이 짧아보이는 매직.

이 카라 볼레로는 모두가 다 절레절레 고개를 저었던..

역시 사람마다 어울리는 네크라인, 볼레로가 있나봐요.

 

그래도 하나의 드레스가 어떻게 스타일링 하느냐에 따라 다양한 느낌을 낼 수 있다는건 신기한것같아요.

 

후보 5번 드레스 -  레이스 머메이드

 

디아시에서 아쉬웠던 점 한가지는 사진찍을 시간을 충분히 주지 않습니다 ㅠㅠ

약간 눈치보이는게 없잖아 있어요. (재촉하는 몇마디에 서로간 불편한 기색이 살짝 흐르는 정도?)

 

아무래도 원장님이 자부심도 있으시고 의욕이 있으셔서 많이 봐주시고 싶은데,

뒤에 다음 타임이 예약이 되어있으니까 그러신것 같았어요. (실제 많이 봐주시긴 했거든요..)

 

어찌보면 꼼꼼히 잘 봐주셔서 좋다가도,

그래도 한번뿐인 순간인데 사진찍을 시간을 충분히 주셨으면 하는 아쉬움은 있네요 ㅋㅋ

그래도 꿋꿋히 굴하지 않고 찍어서 후회는 없어요 ㅋㅋ데헷

 

 

이쯤되면 슬슬 깨우칩니다.

저는 확실히 어깨를 오픈하거나, 오프숄더 형태로 된 볼레로를 하거나 

아니면 차라리 아예 덥는 방식이 잘어울린다는걸 알았어요.

 

하 요 드레스 너무 이뿌지 않나요~~!!

저는 입어보기 전에는 레이스 실크가 잘 안어울릴줄알았는데 의외로 너무 다 잘어울려서 놀랬어요.

실크 레이스 둘다 너무 이뻐서 하나만 선택할수가 없네요 

 

볼레로를 추가한 형태인데요

확실히 저는 스퀘어네크라인이나 요렇게 좀 사선? V라인? 형태의 네크라인은 안어울리네요

어깨가 확 좁아보임;;

 

확실히 나를 돋보이게 해주는 스타일이 있는거보면 체형이 미치는 영향이 큰가봐요

 

후보 6번 드레스 -  실크 머메이드 일체형

요거요거 이뻤음 ㅠ 그래서 제가 고르는데 너무 힘들었더라죠..

아쉬웠던 점은 비즈 형태의 드레스가 많이 없어요.

 

확실히 디아시는 실크랑 머메이드 맛집이예요.

실크 드레스는 종류도 다양하고 레이스 드레스도 고급스러운 느낌이 도드라지거든요.

 

이 볼레로, 나에게는 무척아니였던..

어깨뽕으로 인해 뭔가 남의 옷 훔쳐입은거같은 고런 느낌

내가입으니 뭔가 스타워즈 드레스처럼 이세계 드레스 느낌..? 

 

후보 7번 드레스 -  2부드레스

드디어 마지막 2부드레스예요~~!

2부드레스 너무 이쁘죠!!

근데 팔까지 감싸니까 사진으로는 제가 좀 부하게 나와서 팔에 있는 부분을 뗐는데요.

 

왠걸 떼니까 더 발랄하고 상큼해보이고 시원해보임!!

확실히 사진은 좀 더 드러냈을 때 깔끔하고 이쁘게 나오나봐요 ㅋㅋ

 

아쉬웠던건 디아시는 유색드레스가 많이 없습니다. 

촬영할 때 유색드레스 하나쯤은 갖고 싶었는데 그점은 아쉬웠어요.

 

실크랑 레이스 맛집답게 고급스럽고 단아한 느낌의 드레스가 많아요.

이상으로 웨딩드레스샵 디아시 리뷰였습니다!

 

[디아시 웨딩드레스샵 리뷰 요약]

매우매우 주관적이고 개인적인 생각임을 참고해주세요

 

저에게 어울리는 기준으로

촬영용 드레스 셀렉 때에는 맘에 드는게 한 75%정도 되었던 것 같고,

본식드레스 셀렉 때는 한 40%(?)정도 되었던 것 같아요

(사람마다 다 체형과 스타일이 다르기 때문에 오로지 개인에게 국한된 의견입니다)

 

단점

1. 비즈드레스가 다양하지 않다.

2. 촬영하기가 조끔 눈치보였다. (피팅 시간이 정해져있어서 시간을 준수하려다보니 그런듯)

3. 샵이 촬영스냅할 정도로 꾸밈이 많은 피팅룸은 아니다.

4. 조명이 살짝 아쉬움 (약간 노란빛?)

5. 유색드레스가 많이 없다.

 

장점

1. 볼레로가 다양하다

2. 이쁜 실크 드레스가 많다.

3. 이쁜 레이스 드레스가 많다.

4. 원장님이 드레스를 직접 디자인하시고 만드신다.

5. 의견을 과감없이 제시해주시고 추천해주신다.

6. 합리적인 가격대

7. 보통 입어볼 수 있는 옷 가지수가 정해져있는데,

시간만 된다면 다양하게 시도하고 입혀주시고 신경써주신다.

8. 워크인들을 잘 챙겨주신다

9. 네크라인 투명 부분이 자연스럽다.

 

섬세예민하면서 적극적이신대 전문적이시고

자부심이 드러나는 실력과 퀄리티 좋은 드레스 등등

디아시를 표현할 수 있는 여러 키워드를 다 제치고

 

제가 디아시랑 준비하면서 가장 좋았던 점은 예비신부들이 하나뿐인 결혼식날 빛날 수 있도록

원장님 고심하시고 신경쓰는 마음을 그대로 전달받을 수 있었다는 거예요~~!

최대한 객관적으로 작성해보려고 노력했답니다~ 리뷰 끝~~!

 

반응형